Search

예산군, 적기방제로 ‘벼 도열병’ 예방 총력

- 작게+ 크게

김수환 기자
기사입력 2020-08-03

 


[예산=뉴스충청인] 충남 예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최근 장마와 저온 등의 영향으로 ‘벼 잎도열병’이 빠른 속도로 확산되는 가운데 철저한 예찰과 방제를 당부하고 나섰다.

벼 잎도열병은 질소질 비료를 많이 주는 논에서 비가 자주 오거나 흐린 날씨에 발생하는 곰팡이병으로 방제 적기를 놓치면 벼 포기가 썩으며 주저앉고 생산 수량 감소로 이어져 큰 피해를 입을 수 있다.

예방을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찰을 통해 발병 초기부터 등록 약제를 살포해야 한다.

특히 질소질 비료의 과용을 피하고 논으로 찬물이 유입되지 않게 해야 하며 장마기에는 비가 갠 사이에 약제를 살포해야 한다.

또한 발생이 잦고 심한 지역에서는 저항성 품종을 선택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잎도열병이 이삭도열병으로 전위되지 않도록 예찰을 강화하는 가운데 적기 방제를 위한 농가 지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농가에서도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예찰과 방제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충청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