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홍성군, “한시적 긴급복지지원제도” 연말까지 확대 시행

- 작게+ 크게

김수환 기자
기사입력 2020-08-03

 


[홍성=뉴스충청인] 충남 홍성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 침체 등 위기 상황에 처해 생계유지가 어려운 가구를 대상으로 운영하던 “코로나19 대응 한시적 긴급복지지원제도”를 12월 31일까지 확대 운영한다.

이번 제도는 당초 7월까지 운영 예정이었다.

기존 운영하던 긴급지원 한시적 확대기준에서 더 완화된 기준을 적용해 일반재산기준 1억 100만원에서 1억 7,000만원, 생활준비금 공제비율은 65%에서 150%로 확대한다.

또한 동일한 위기사유 또는 동일 상병인 경우에도 2년 이내에 재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다만 3개월 이내는 재지원은 불가능하며 고용노동부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등 타 법률에서 동일한 내용의 지원을 받는 경우에는 제외된다.

긴급지원 신청은 복지로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하거나 거주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방문 접수하면 된다.

홍성군 관계자는 “코로나19 등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으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구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충청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