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세종시, 농촌일손돕기 자원봉사 지원·농촌인력중개창구 운영 추진

- 작게+ 크게

김수환 기자
기사입력 2020-04-05

[세종=뉴스충청인] (시장 이춘희)가 코로나19 영향 등에 따른 영농기 일손부족 해소를 위해 농촌일손돕기 자원봉사 지원 및 농촌인력중개창구 운영을 추진한다.

 

세종시에 따르면, 관내 농가에서는 본격적인 영농기를 앞두고 코로나19가 지역 사회로 확산되면서 외국인 근로자 수급 불안으로 인한 일손부족 문제를 겪고 있다.

 

이에 따라 과수, 채소 등 수작업이 많이 필요한 작물의 일손이 크게 부족한 상황으로, 특히 과실솎기, 봉지씌우기 등 집중적으로 많은 인력이 필요한 5∼6월 농가의 인력수급에 어려움이 예상된다.

 

시는 이러한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관내 공공기관과 단체, 기업체 등과 연계한 농촌일손돕기 자원봉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농촌일손돕기는 시청 농업축산과와 읍·면사무소에 알선 창구를 두고 희망농가를 파악, 고령농가, 장애농가, 재해피해농가 등에 대해 공공기관과 단체, 기업체 자원봉사자를 우선 지원한다.

 

이와 함께 시는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에 관내 일손이 필요한 농가별 구인현황과 연락처 등을 담은 ‘농촌인력중개창구’를 개설, 오는 6월 말까지 운영한다.

 

구인을 희망하는 농가는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구인현황을 공개하고, 구직자는 시청 홈페이지 창구를 참고해 구인농가에 직접 구직을 신청하면 된다.

 

김홍영 농업축산과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더욱 가중되는 영농기 농촌인력부족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라며 “많은 기관, 단체, 기업과 농촌에서 일하기를 희망하는 구직자가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청 농업축산과 원예담담당(☎ 044-300-4332)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충청인. All rights reserved.